조회 수 : 7842
2014.06.12 (12:48:22)

611일 성 바르나바 사도 기념일

찬미 예수님!

아들은 모든 것을 아버지에게서 받아서 살아가는 사람입니다.

모든 것을 거저 받은 사람이고 그래서 예수님께서는 모든 것을 거저 주실 수 있었고 또 당신의 제자들에게도 거저 받았으니 거저 주라고 말씀하고 계신 것입니다.

예수님, 그리고 제자들 뿐만 아니라 하느님의 자녀인 우리도, 하느님의 아들 딸인 우리도 하느님께 거저 받고 살아가는 사람들입니다.

그러니까 거저 받았으니 거저 주라는 말씀은 우리 모두에게도 해당이 되는 말씀입니다.

오늘 우리가 기념하고 있는 바르나바 예수님의 이 말씀을 잘 실천하신 분이십니다.

적어도 바오로 사도에게 만큼은 이 말씀을 잘 실천하셨지요.

바오로 사도는 회심 이후에 교회 공동체 안에서 큰일을 열성적으로 하고 싶어하지만 초대 교회는 바오로 사도를 좀 꺼려했습니다.

그래서 바오로 사도는 공동체로부터 떨어져 지내야만 했는데, 그 시간이 족히 10여년은 될 것입니다.

그런데 이런 처지에 있는 바오로 사도를 교회 공동체에로 다시 불러들이고 선교 여행을 하도록 하신 분이 바르나바 성인이십니다.

다른 이에게 잊혀진 인물이었지만 바르나바 성인은 바오로를 기억하고 다시 불러들인 것입니다.

그렇다고 바오로 사도가 바르나바 성인에게 어떤 자격 조건을 보여 주었던 것은 아니지요.

바르나바 성인은 아무런 조건 없이 바오로 사도가 하느님의 교회를 위해 일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해 준 것이지요.

바르나바 성인처럼 거저 받고 살아가는 우리도 거저 주라는 말씀을 실천하며 살아가려고 할 수 있었으면 합니다.

 

번호 제목 세례명 조회 등록일
681 + 사제를 보호하는 우리들 (주님의 향기방 섬돌선교사님글 입니다.)
본오동
5267 2016-02-14
680 6월 15일 삼위일체 대축일: 나는 하느님을 하느님 자신만큼 사랑합니다
운영자
9079 2014-06-15
679 6월 13일 파도바의 성 안토니오 사제 학자 기념일: 하느님을 향하고 하느님을 닮으려는 마음 키워가기...
세례자 요한
7540 2014-06-13
678 6월 12일 연중 제10주간 목요일: 하느님의 사람으로 살라는 말씀으로...
세례자 요한
7714 2014-06-12
Selected 6월 11일 성 바르나바 사도 기념일: 거저 받았으니 거저 주십시오!
세례자 요한
7842 2014-06-12
676 6월 10일 연중 제10주간 화요일: 우리는 세상을 향해 있는 존재가 되어야 ...
세례자 요한
6506 2014-06-11
675 6월 8일 성령강림 대축일: 낯선 사람의 다른 언어를 이야기할 줄 아는 일치의 공동체, 일치의 사람이 되기를 ...
세례자 요한
6494 2014-06-09
674 6월 7일 토요일 주님의 어머니 성 마리아: 주님의 어머니는 축복의 어머니!
세례자 요한
6355 2014-06-07
673 6월 6일 부활 제7주간 금요일: 우리는 무엇보다 먼저 주님을 사랑해야 합니다!
세례자 요한
6069 2014-06-06
672 6월 5일 성 보니파시오 주교 순교자 기념일: 나에게서 너에게로 !
세례자 요한
6605 2014-06-06
671 6월 4일 부활 제7주간 수요일 : 이제 나는 하느님과 그분 은총의 말씀에 여러분을 맡깁니다.
운영자
6583 2014-06-04
670 6월 3일 성 가롤로 르왕가와 동료 순교자들 기념일 : 나는 아주 겸손히 주님을 섬겼습니다.
운영자
6724 2014-06-04
669 6월 1일 주님 승천 대축일: 교리들에 대해서 헌신하기!
세례자 요한
6457 2014-06-04
668 5월 31일 토요일 복되신 동정 마리아의 방문 축일: 우리의 이웃들에게 주님이 필요합니다!
세례자 요한
6276 2014-06-04
667 5월 30일 부활 제6주간 금요일: 출산의 고통을 넘어...
세례자 요한
6642 2014-06-04
666 5월 29일 부활 제6주간 목요일: 너희의 근심이 기쁨으로 바뀔 것이다!
세례자 요한
6530 2014-06-04
665 5월 28일 부활 제6주간 수요일: 나누지 못하기 때문이다!
세례자 요한
6125 2014-06-04
664 5월 27일 부활 제6주간 화요일: 나를 위한 것에서 다른 이를 위한 것으로
세례자 요한
6097 2014-06-04
663 5월 25일 부활 제6주일: 하느님을 희망하십시오!
세례자 요한
6093 2014-05-27
662 5월 18일 부활 제5주일: 우리 모두도 예수님처럼 그렇게 말할 수 있을까요?
세례자 요한
5934 2014-05-18
Tag List
Top
아래 메뉴명을 클릭하시면, 해당 페이지로 바로 가실 수 있습니다. 메뉴펼침